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고경욱 의원 사진
존경하는 목포시민여러분 ! 여러분의 의견에 항상 귀기울이겠습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의정활동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목포시의회,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 촉구 상경 집회 참가
작성자 목포시의회 작성일 2023-10-18 조회수 314
  • 목포시의회,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 촉구 상경 집회 참가 이미지(1)

  • 목포시의회,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 촉구 상경 집회 참가 이미지(2)

목포시의회 문차복 의장 및 의원들은 18일 오후 2시 국회의사당과 전쟁기념관 앞에서 전라남도 국립 의과대학 신설을 촉구하는 집회에 동참했다.

이날 집회에는 전라남도의회 의장 및 직능단체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하였다.

 

문차복 의장은 “목포시민은 지난 30년 간 전라남도 국립 의과대학 설립을 간절히 요구해 왔다.”며, 최근 의과대학 신설보다는 기존 의대 정원 증원만을 정부 방침으로 한 것에 대해 강한 우려를 드러냈다.

 

이후 “전남도는 16개 광역시도 중 유일하게 의과대학이 없고, 응급 취약 지역은 전남 22개 시군 중 17곳으로, 1인당 평균 진료비는 전국 최고 수준이다.”라고 토로했다.

특히 “2025년부터 기존 의대 정원만을 증원하는 정부 방침은 수도권 중심 의사 인력 쏠림 현상으로 인해 의료 접근 취약지역인 전남과 타 지역 간 의료 격차 문제가 더욱 심화될 것이다.”며, 정부 국정 목표인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와 역행하여 오히려 지방 의료체계 붕괴를 초래할 것임을 우려했다.

 

끝으로 최소한의 의료 기본권 보장을 위해 ▲ 2025년 이후 증원되는 전국 의과대학 입학정원에 신설 의대 정원을 요구 ▲ 신설 의대 정원에 전남지역 국립 의과대학 및 대학병원 설립을 촉구했다.

 

한편 목포시의회는 의대유치특별위원회 활동 등을 통해 전라남도 의대 유치에 기민한 대응과 지역 역량 결집에 앞장서고 있다.

 

2023.10.18.

 

목포시의회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제385회 목포시의회 제2차 정례회 폐회
이전글 제384회 목포시의회 임시회 폐회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