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모든 시민이 행복한, 풍요로운 목포 시민의 참뜻을 대변하는 열린 목포시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홈으로 의정활동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정례회 폐회중 제4차 도시건설위원회 개최
작성자 목포시의회 작성일 2014-10-30 조회수 275

제316회 목포시의회 2014년도 제1차 정례회 폐회중 제4차 도시건설위원회 개최



o 목포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정영수)는 지난 30일 폐회중 제4차 도시건설위원회 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날 회의에는 도시건설위원회 위원 7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타상임위원회 의원 3명이 함께 참관하였다.



o 회의는 구.서남방송국에서 본옥동 구간 도로개설 공사와 대양산단 조성사업, 삼학도 복원화 사업에 대한 집행부의 업무보고와 질의답변으로 진행되었다.



o 이번 회의는 목포시에서 추진한 소관 대형사업에 대한 상임위 차원의 재점검으로, 지난 27일 트윈스타 업무보고에 이어 이날이 두 번째다.



o 구.서남방송국에서 본옥동 구간 도로개설 공사는 지난 2007년 2월 착공 이래로 그간 7차례에 걸친 설계변경으로 공사비가 약 39억원 증액된 사업이다.



o 집행부는 ‘설계 당시에 예산 절약을 위해 발파공법을 진행하였으나, 민원발생으로 무진동 공법으로 변경했고, 이 과정에서 사업비 증액이 발생되었다’고 설명하였다.



o 위원회는 ‘인근이 모두 주거지역인데 발파에 따른 민원을 사전에 예측하지 못하고 처음부터 완벽한 설계를 하지 못하여 이런 문제가 발생했다’며 ‘행정은 신뢰가 중요한데, 사업의 시작단계에서부터 보다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o 이어진 대양산단 업무보고에서는 ‘출자자가 출자비율에 따라 미분양 토지에 대한 분양책임을 떠맡는 것이 합리적인 방식임에도 목포시에서 모든 책임을 부담하는 것은 잘못이며,’



o ‘대규모 예산이 수반되는 사업을 추진하면서, 분양가능성, 사업 전망 등을 면밀히 검토하여 신중하게 사업을 추진하였어야 함에도, 당시 수요조사 등을 통해 입주 고려 기업이 거의 없었음을 알면서도 무리하게 사업을 추진하였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o 목포대양산단(주) (대표이사 최창호) 측에서는 “공동 출자자와의 협의 결과 분양책임을 분담하는 것은 어려우나, 금융사 금리를 5.5%에서 5.2%로 인하하였고, 앞으로 공사비 절감 등으로 분양단가를 최대한 낮춰 분양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o 위원회에서는 함께 참석한 포스코건설(현장 소장 정봉진) 측에도 ‘분양책임도 없이 적은 출자금만 내고 950억원 대형 공사를 수주한 만큼 자회사를 산단에 유치하는 등 도의적 책임을 다해야’한다고 강조했다.



o 삼학도 복원화사업에 대해서는 ‘호안수로와 식재 나무가 사후관리가 되지 않고 사업이 본래의 취지를 상실하여 “복원이 아닌 건설 공사”가 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였고 ‘토질에 맞아 생육이 원활하면서도 삼학도의 특색을 살릴 수 있는 수종을 선택하여 관광객 유치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o 집행부에서는 ‘삼학도 식재는 자문협의회를 운영, 수종선정에서부터 식재, 사후 관리까지 보다 신중한 검토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고, 호안 수로 구조 개선을 위해 타당성 및 기본설계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o 위원회에서는 이번 폐회중 회의를 통해 제기된 사안에 대해 충분한 검토를 거쳐 문제가 있는 사안에 대해서는 책임을 묻고, 잘못 알려진 의혹에 대해서는 시민들에게 밝히도록 하는 한편, 시정의 걸림돌이 될 수 있는 시급한 현안에 대해서는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폐회중 현안업무보고 청취 등 일하는 의회분위기 조성
이전글 제10대 목포시의회, 목포시 재정 정상화에 주력
  • 목록보기